“전주시 공공건축물 설계공모 심사 및 평가방식 개선”
“전주시 공공건축물 설계공모 심사 및 평가방식 개선”
  • 인춘호 기자
  • 승인 2019.02.22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억 미만 신축공사…신진건축사의 공공건축물 설계 참여 확대

 

전주 시청 전경 ⓒ전주시 제공
전주 시청 전경 ⓒ전주시 제공

 

[전북 땡큐뉴스 / 인춘호 기자]  전주시는 공공건축물 설계공모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확보, 창의적인 공공건축물이 건축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개선안은 건축설계공모 운영안에 심사위원 구성, 설계공모 심사방식을 개선해 투명 강화로 우수한 건축설계가 건축하게 하는 것이다.
전주시는 이와 관련해 공개입찰 방식으로 진행해온 1억원 미만 설계용역은 신축 공사에 대한 설계공모를 확대, 설계공모 서류 제출 간소화해 소규모 건축사사무소와 청년·여성 신진건축사 등의 참여를 지원한다.
또한 심사의 공정성을 위해 심사위원 선정을 전국으로 확대하고, 설계기획부터 자문단의 참여, 디자인 등 건축물의 일관성을 확보키로 했다.
이번 개선안에는 투표제 및 채점제 등 심사방식은 심사위원회의 의결을 통해 결정하고, 심사의 공정성을 위해 심사위원의 제척기준과 필요시에는 발표심사(프레젠테이션)도 도입 시행된다.
전주시 생태도시국장(김종엽)은 "평가방식이 개선되면 신진건축가 발굴은 물론 심사의 투명성을 확보해 건축 설계 및 기술경쟁력도 강화될 것"이라며 "전주시 공공건축물이 생태건축물의 모범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